메뉴 건너뛰기

국립부경대학교 총동창회 PUKYONG NATIONAL UNIVERSITY ALUMNI ASSOCIATION

PuKyong National University Alumni Association 부경! 세계로 향한 날개!

커뮤니티

Community

서브메뉴

서브 퀵메뉴

모교소식

부경대 옥치남 동문, 모교에 발전기금 3000만 원 쾌척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209회 작성일 19-03-20 16:47

본문

“학교와 사회에서 받은 은덕, 평생 갚아야죠.”
- 부경대 옥치남 동문, 모교에 발전기금 3000만 원 쾌척

 
㈜오름엔지니어링 옥치남 대표(72)가 20일 모교인 부경대학교에 발전기금 3000만 원을 기부했다.
 
부경대 토목공학과 66학번인 옥치남 대표는 이날 오후 대학본부 3층 총장실을 찾아 후배 장학금과 학교 발전을 위해 써 달라며 김영섭 총장에게 3000만원을 전달했다.
 
옥 대표는 이날 “가난한 거제도 농부의 아들로 태어나 부산에서 대학을 나오고 회사도 차려 지금 이렇게 번듯하게 살고 있는 건 다 학교와 사회의 은덕을 받았기에 가능했다.”면서, “그 덕을 평생 갚아나간다는 마음으로 모교에 기부하게 됐다.”고 말했다.
 
그는 “대학을 다닐 때 공부를 곧잘 하고 가정형편이 어려워 학교를 다니는 내내 장학금을 받으며 공부할 수 있었다.”면서, “이렇게 많은 도움을 받았으니 나중에 조금이라도 갚아야겠다고 당시 생각했다.”고 밝혔다.
 
부경대 제6대 총동창회장을 지낸 옥 대표는 이미 지난 2008년부터 2012년까지 네 번에 걸쳐 발전기금 2,240만원을 모교에 기부한 바 있다. 그는 또 모교 토목공학과의 동문회 이사장을 맡아 학과 후배들을 돕기 위해서도 뛰고 있다.
 
그는 “이 발전기금이 아르바이트를 하며 공부하는 형편이 어려운 후배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면 좋겠다.”면서, “이렇게 도움을 받은 학생들이 또 사회에 나가 성공해 후배들을 도와주는 선순환이 이뤄지길 바란다.”고 말했다.
 
※ 붙임사진 2장: 1. 옥치남 대표 얼굴사진 1장. 2. 옥치남 대표(왼쪽)와 김영섭 총장이 발전기금 전달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